기업명
 중앙오션
등록일
2020-03-10

더 많은 자료를 확인해보세요.   바로가기>>

로고

안녕하십니까 주식회사 중앙오션 대표이사 강진입니다.                                         

 

주주님들의 댁내 두루 평안함과 건승을 기원 드립니다.

 

주지하고 계시는 것처럼 우리회사는 2020년 3월 31일 제22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우리회사의 주주총수는 약 8천2백명으로 소액주주님을 포함하여 주주수가 고도로 분포 되어있고, 회사의 의사결정 최고 기구인 주주총회의 의결권 정족수 확보가 주주총회 성립 여부에 매우 중요하게 작용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의결권 확보를 위해 우리회사 직원들이 주주님 댁에 찾아 뵙고 주주총회 참석 위임장을 수령하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그러나 이러한 부분을 악용해서 돈을 벌기 위해 속칭 ‘김부장’ 이라는 사람이 회사의 직원인 것처럼 행세하며 주주님들을 찾아 뵙고 사실과 다른 유언비어를 퍼트리며 현혹시키고 있습니다.

주주님들께 거듭 강조 드립니다. 속칭 ‘김부장’ 또는 ‘김진영’ 은 중앙오션의 직원이 아닙니다. 또한 ‘김부장’ 또는 ‘김진영’ 이 주장하는 3백억원대 투자대기, 그래핀 사업과 같은 허무맹랑한 주장은 사실과 다르다는 것을 말씀드립니다.

주주님들께 속칭 ‘김부장’ 이라는 사람이 회사의 직원인지를 확인하는 문의가 많이 오고 있습니다. ‘김부장’ 이라는 사람은 회사의 직원이 아니며, 우리회사의 위해 주주님을 찾아 뵙는 직원은 아래와 같습니다. 의결권 위임 시 반드시 아래의 직원명단을 확인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은정, 최현호, 강병구, 홍지우, 오호근, 이광현, 오정근, 최원빈, 구헌권, 김학주, 박원규, 이준구, 나상두, 조주영, 노은석, 백형복, 박혜영, 박은정, 이재규, 오기정, 장권업, 최승호, 조재경]

 

주식회사 중앙오션 대표이사 강 진

 

 

본 내용은 참고정보로, 최종 투자 판단의 책임은
본 게시물을 열람하는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 본 내용은 참고정보로, 최종 투자 판단의 책임은
본 게시물을 열람하는 이용자에게 있습니다.